카지노의 기원

제우스, 하디스 그리고 포세이돈은 주사위를 던져 우주를 천국, 지옥 그리고 바다로 나누었다고 한다 ; 로마군인들은 십자가 아래에서 그리스도의 가운과 주사위를 가지고 도박을 했었다. 고대에는, 그리스와 로마의 귀족들은 스파에서 휴식을 취하고 도박을 하면서 즐겼다. 로마제국의 발전과 함께, 스파 타운과 그들의 고유 도박 게임들도 함께 발전하게 되었다. 중세기에서 18세기까지, 도박 게임들은 상류 사회의 스파 리조트를 벗어나 도시의 부유층의 사회적 활동의 일부가 되었다. 그때부터 정부는 보통사람들의 자제력을 보호하기 위하여 모든 도박 게임 활동을 단속하기 시작했다. 특히 카드게임과 주사위 게임은 그당시 “en vogue” 였다

 

1926년 베니스에서는 최초로 대중 도박장이 합법화되었다. 곧 베니스 상류계층은 소위 리틀하우스 (Little-House) 또는 카지니 (Casini)라 불리는 곳에 모여 사업적 거래뿐만 아니라 정치, 도박 그리고 심지어 육체적인 욕망까지 해결하였다. 카지노 (Casino)는 타락행위나 파멸을 의미하는 말이 되고 말았다. 베니스를 모델로 삼아, 도박장들은 유럽 전역의 스파 리조트로 확산되었다. 그중에서도 가장 유명했던 벨기에의 스파는 17세기에 공식적으로 인가를 받기도 하였다. 이렇게 도박장들은 차차 공식화, 조직화 그리고 합법화되어 유럽 귀족들과 부르조아 계급들의 오락공간이 되었다. 베니스의 총애를 잃은 후에도, 새로운 카지노와 새로운 도박을 소개하는 스파들은 하루 12시간까지 영업시간을 연장하면서 그 인기를 몰아갔으며, 또한 프랑스, 독일 그리고 영국에서도 카지노으 인기는 늘어만 갔다.

~

1806년에는 나폴레옹에 의해서 카지노들의 공식적인 합법화가 이루워 졌다. 카지노들은 치안과 함께 높은 수준의 질적 서비스와 편안하고 고급스러운 서비스를 제공하면서 특정 부류의 고객들의 입장을 금지시키기 시작했다. 카지노의 전설은 간밤에 있었던 여러 성공, 실패, 파산, 자살등의 이야기로 꾸며지게 되었다……도박은 상류사회의 유행하는 취미활동이 되었으며, 카지노는 부유층과 유명인사들의 재력을 보여주는 전시장의 역할을 하게 되었다.

 

1837년, 프랑스는 모든 카지노를 불법으로 선언하였다. 반대로 독일에서는, 최초로 싱글-제로 (single-zero) 룰렛 테이블을 소개하고, 베팅을 하기 위한 최초의 칩이 사용되면서 카지노의 전성기를 맞게된다.

~

1860년, 모나코는 매우 심각한 재정적 곤란을 겪고 있었으며, 그때 프랑코스 블랭크(Francois Blanc)라는 남자가 모나코를 어려운 처지로부터 구제하기 위해 카지노를 오픈할 것을 제안했다. 그리고 3년후, 지구상에서 가장 유명하고 매력적인 도박장소가 된 몬테카를로 (Monte-carlo)가 탄생되었다. 영국의 귀족들은 겨울 휴양지로 프랑스의 리비에라 지방을 그리고 도박의 스릴을 맛보기 위해서는 몬테카를로를 즐겨 찾았다. 그 카지노에는 새로운 게임룸들이 계속 오픈 되었고, 매일 베팅 최고 제한금액에 다다르는 도박이 벌어졌다. 마침내 1899년엔, 베팅 제한 금액이 없는 개인 게임룸이 오픈 되었다.

~

아시아에서는 중국과 베트남 사이공에서 게임 덴스 (Dens)가 시작되었으며, 1850년엔 마카오에 카지노가 오픈 하였다. 그러나 1962년이 되어야 마카오는 카지노 허가에 대한 독점권을 얻게되어 진정한 도박의 도시가 될 수 있었다.

 

오늘날엔 , 카지노 중독의 지배를 받지 않는 곳이 거의 없다. 다섯 개 대륙 전역에, 룰렛, 블랙젝, 바카라 그리고 여러 카지노 게임들은 대박을 꿈꾸는 또는 단지 즐기기 위한 모든 플레이어들을 유혹하고 있다.

 

어느 전직딜러의 초보들을 위한 카지노에서 돈따는 법에 대한 조언

확실한것은 카지노에서 돈따는법을 정확히 알면 제가 부자가 되었을텐데  제가 부자가 아닌걸 보면 이글 또한 완전한 내용이

 

아니고  참고사항 이라는 사실입니다. 엄청난 돈과 시간을 낭비하고  도박에 대해서 보통사람들보다 많이 아는 사람을 도박꾼이라고 하는데 그 도박꾼들도 매번 돈을 따지는 못합니다.    하물며 몇시간 잠깐 글을 읽고  도박에 대해서 “도사“가  되어 돈을 딸수는 절대 (100%) 없읍니다.  그러나 많은  사람들이 저에게 질문을 하시니  다음과 같은 내용을 정리해 보았읍니다.!

 

 

 

 

(1) 확실한 방법

 

 

가장 확실한 방법인데  도박을 안하는것이  돈 버는 방법이다.  즉  잃을 금액만큼 번것이니까요.

 

“라스베가스“에 오셔서  카지노에서 게임을 하는 사람분들을 보게되면 거의 대부분(80~90%)

 

이상의 사람들이 돈을 잃게 됩니다. 하지 않는 방법만이  가장 확실한 방법이지요.

 

여행오셔서 카지노장에서 도박을 하고있는 분들에게 “이제~갑시다“하면 거의 대부분의 사람들이

 

“본전 되면 그만하고 간다~“ 라고 합니다.

 

왜 아까운 시간 낭비하면서 골치 아프게 게임을 하십니까? 본전 만드는 가장 간단한 방법은 게임을

 

처음부터 하지 않는 방법입니다. 덧붙혀 당신이 카지노게임에 대해서 얼마나 알고 있나를 물어보고 싶습니다.

 

 

(2) 돈 (Chip/Money)관리

 

 

딜러는 자기돈이 아닌 카지노돈으로 하고 플레이어는 자기 돈으로 하기 떄문에 딜러에게 유리한것은

 

당연한 사실입니다. 그래서 하는말인데 카지노에서는 절대로 자기가 힘들게 번돈으로 도박을 하시지

 

않기를 바랍니다. 정 놀고 싶다면 조금이라도  잃어도 개의치 않을 여유있는 돈으로 하시길 바랍니다

 

즉,자기돈으로 꼭 따야 된다고 생각을 하시면서 도박을 하면 절대(100%) 돈을 못땁니다.

 

그러나 정말 잃어도 부담없는 돈으로 “잃어도 좋다“라는 생각을 하며 베팅을 하면 의외의 결과가

 

나올 확률이 훨씬 높습니다.

 

일단 베팅한돈은 절대로 자기돈이라고 생각하면 안돼거니와 져서 잃게되면 억울하다는 생각보다는

 

당연히 질수밖에 없는것인데 라는 생각과 만약 이기게되면 그냥 운이 좋아 횡재했구나 라는 생각을

 

반드시 갖도록  노력해야 한다.

 

 

 

딜러는 무한정한 돈을 갖고 있고 플레이어는 유한한 돈을 갖고 있기에 게임을 하면 할수록 결국은 딜러

 

에게 유리할수 밖에 없는 상황이지요.  예를 들어 딜러가 100불을 갖고 플레이어도 100불을 갖고 게임

 

을 하다  어느 한쪽의 돈이 떨어지면 그만둔다면 확률은 50대 50이지만(게임의 엣지 제외), 딜러가 돈을

 

잃으면 돈을 더 갖다주고 플레이어가 돈을 잃으면  아무도 돈을 갖다  주지 않으니 결국은 딜러가 유리

 

할수밖에 없는 명확한 사실이지요.

 

 

 

**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도박을 시작하기전에 딜러의 무한한 돈을 유한하게 만들고 자기의 유한한

 

돈을 무한하게 만들어야 한다.  즉, 딜러의 갖고 있는 돈을 미리 얼마(?)라고 생각하고  그만큼(?)만 따면

 

무조건 일어서야 하는것이 철칙이다.

 

 

** 자기의 유한한 돈을 무한으로 만드는 방법은 자기의 기초베팅금액을 결정하는 일이다.

 

자기가 오늘 게임할 금액을 대충 30으로 나누어 나온 값을 기초베팅액이라 생각하면 된다.

 

한가지 예를 들면 대충 5번 연속으로 지고 이기는 경우가 없다고 생각했을시  5번을 연달아 지게될경우

 

그날은 운수가 별로 좋지 않은 날이니  도박을  중간에서 하지말것임.

 

 

 

–기초 베팅금액을 정하는 방법–

 

 

오늘 게임에서 잃어도 좋다고생각하는 금액을 대충 30으로 나눈다. 그래서  나온 금액을 기초베팅액

 

으로 반드시 정한다.  예를 들어 200불로 게임을 하게 된다면 기초베팅액은 5불이 되는것이고 300불로

 

게임을 한다면 기초베팅액은 10불이 되는것이다.

 

 

–베팅하는 방법과 베팅금액조절법 —

 

 

기초(초기)베팅액이 10불이라고 가정을 하고 게임을 해보자

 

 

#이기면 -15불베팅#

 

이기면 -20불 베팅 (지게 되면 초기베팅액으로 다시 돌아감)

 

이기면 -30불 베팅 (지면 초기베팅액으로 다시 돌아감)

 

이기면 -45 베팅 (지면 초기베팅액으로 다시 돌아감)

 

이기면 -65불 베팅(지면 초기베팅액으로 다시 돌아감)

 

 

#지면 -20불 베팅#

 

지면 -40불 베팅( 이기면 초기베팅액으로 다시 돌아감)

 

지면 -80불 베팅( 이기면 초기베팅액으로 다시 돌아감)

 

지면 -160불 베팅( 이기면 초기베팅액으로 다시 돌아감)

 

지면 -그만둠!! (이기면 -초기베팅액으로 돌아감)

 

 

 

–도박에서 이기는 금액 정하는 방법 —

 

딜러의  무한한 칩을 유한하게 계산하여 정한 금액이므로 절대 변경하여선 안된다.

 

즉, 자기가 오늘 오늘 어느정도 따겠다는 금액을 정했으면 그 금액의 돈을  따게됐을시

 

미련없이 일어설수 있는 용기(?)가 꼭 필요하다. 본인의 딜러 경험으로는 자기가 도박을

 

해서 잃어도 좋다는 동일금액과 똑같은 정도의 금액을 따게되면 그만  둔다라고 정하는것이

 

가장 현명하다고 생각한다.

 

조금 더 안정적으로 할려고 생각한다면 오늘 도박을 해서 잃어도 좋을 금액의 50%를 이기는 금액

 

으로 정하는것이 가장 좋다고 본다.

 

이정도의 최소한 기준마저 없다면 당신은 도박의 굴레에서 평생 후회하는 시간을 보내게 될것이다.!!!!

 

 

 

(3) 시간/분위기 관리

 

 

1시간 이상하는것 보다는 1시간 이내에 따든지 ,잃든지 그만 두는것이 좋다. 오래하면 할수록 따는

 

사람보다 잃는 사람이 훨씬 많다. 딜러를 하면서 경험한바로는 1~2시간동안 에 상당히 땄던 사람들

 

이 3~4시간 이 지나가면서  모두 잃게 되는것을 숱하게 보았기 떄문이다.

 

반드시 땄을떄 그만두어야한다. 즉, 자기가 500불 정도를 땄는데 땄던 금액이 자꾸자꾸 줄고있으면

 

“다음에는 이기겠지“라는 생각에 계속 따라가는 베팅을 하지말고  본전에서 이기고 있을떄 무조건

 

일어서야 한다.(다른 테이블로 가던가, 혹은 쉬러 가던가~)

 

지금 현재 “이기고 있는 떄인지“ /`지고 있는 떄인지“를 잘 파악해 가면서  이기고 있을떄에는 어떠한

 

변화도 스스로 만들면 안되지만  지고 있는때(2번 이상)라면  화장실을 가던가, 바람이라도 한번  밖에

 

나가서 쐬고 오던가 아니면 딜러에게  쓸데없는 어떠한 말이라도 시키던지 해서 나름 변화를 주려 열심히

 

노력해야 한다.

 

 

 

“도박“에서의 승패는 분위기 싸움이다. “도박“은 “기“싸움이다.  도박에 몰두해서 자기가 지금 어디로

 

가고 있는지 파악이 안되면 절대로 안된다.  나무숲속에서 나무만 보고 산의 모양을 파악하지 못하는 잘못

 

을 범하기 쉽다.  항상 멀리서 먼산을 보고 전체를 파악하는 그런 자세가 필요하다.

 

 

(4) 사람 관계

 

 

 

자기가 따고 있는데 딜러가 휴식시간이 되서 다른 딜러로 바뀌면 일단은 베팅액을 최소로 줄여서 하든지

 

아니면 그 테이블에서 일어나는것이 현명하다.  이유는 딜러가 바뀌면  자기가 따고 있는 분위기를 유지

 

하고 있기 보다는 분위기가 바뀌는 경우가 더 허다하기 때문이다.

 

딜러가 자꾸 버스트가 나고 자기가 계속 돈을 딸떄는 베팅액을 자꾸 올려가면서 자기는 될수있는대로

 

버스트가 나지 않는 범위에서만 카드를 받도록 한다.  절대 무리하게 카드를 받지말것!!!

 

잘못해서 무리하게 받은 카드 한장이  자기 분위기를 완전히 바꿔버리는 상황이 종종 발생하기 떄문이다.

 

 

딜러생활을 하다보면 손님들이 어떤날은 돈을 많이 잃게 되는것과  또 어떤날은 그 손님의 돈을 절대 따지

 

못(?)하게 되는것을 가끔 볼수가 있었다.  지금까지 잃었으니  이제는 잘되겠지 하면서 절대 끝까지 베팅을

 

하면서 따라가지말고  여기서 오늘은 그만  접고  차라리 다른 테이블에 가서 해보겠다는 생각을 갖는것이

 

현명한 생각이라고 말씀드리고 싶다 (한국 사람들은 자리를 옮기는것을 창피하게 생각하는 경향이 있는데

 

절대로 창피한 일이 아니라는것을 말씀 드리고 싶다)

 

 

(5) 심리적 요인

 

 

 

심리학적으로 무엇을 간절히 바라면 잘 안이루어 지는데 오히려 바라지 않는 일은 잘 성사가 되어  사람을

 

귀찮게 한다. 즉, 돈따서  부자가 되겠다는 마음으로 게임을 하면 절대(100%) 이루어 지지 않지만 장난삼아

 

놀이삼아 하다보면 따는 경우가 많은것을 볼수 있다.(50% 이상)

 

딜러에게 절대 친절하게, 좋은 사람인것 처럼 대하지말고 조금은 얕잡아 보는것같은 마음상태로 대하는것

 

이 훨씬 좋다.  딜러에게  잘보인다고 딜러가 절대로 좋은 카드를 주는것도 아니고 또 딜러가 돈을 따게 해

 

것이 아니기 떄문이다.  딜러에게 약간은 밉보이게 하는것이 좋다고 생각한다.

 

딜러생활의 경험상  나에게 밉보였던 사람이  주로 돈을 따가고  오히려  나에게 친절히 대해줬던  사람들이

 

많은 돈을 잃고 가는것을  많이 보게 된다.

 

 

 

** 게임을 시작하기전에 얼마를 따면 그만두고 얼마를 잃으면 반드시 그만 둔다는 원칙을 정해서 이것을 철저하게

 

지켰으면 한다.  이 약속을 지키지 못할 사람들에게는 절대로 도박을 하지말것을 권고하고 싶다.

 

 

 

 

(6) 결 론

 

 

오랜 딜러생활속에  스스로 이론과 많은 경험치를 갖고 있다고 자부해도 저역시  도박을 하게되면

 

돈을 잃게되지~따게 되는 그런 일들은 많이 생기지 않더라고요.!

 

카지노게임 자체의 여러 함수들이  절대로  여러분이 더 열받아 덤비면 덤빌수록 끝내는 여러분들을

 

망가지게 하는 그런 모습들을 너무나 많이 봐왔었읍니다.!

 

그러니 무조건 딸려는 도박( 게임이 아님!)은 절대 하시면 안되고요, 그냥 여윳돈 범위내에서

 

즐기는 게임(도박이 아님!)을  꼭 하시기를 바랍니다^^